v3lite다운로드 등 관련정보 수록 자세히보기 <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2pt;"></span> <p><p><span style="font-family: 나눔고딕, NanumGothic; font-size: 10pt;"></span> <p><p><hr> 기사 보강 : 4일 오후 4시 10분]청와대가 김기현 전 울산시장과 그의 측근들의 비리 의혹이 담긴 최초 첩보의 출처가 청와대 외부인사였다고 밝혔다.청와대는 4일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김기현 전 시장 관련 첩보의 최초 제보 경위와 제보문건의 이첩 경과에 관해 자체조사한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자체조사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의 지시에 따라 최근 며칠 동안 이뤄졌고,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 진행했다.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조사 결과, 경찰 출신이거나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특감반원 출신이 아닌 (청와대) 행정관이 외부에서 제보된 내용을 일부 편집해 요약 정리한 사실을 확인했다라며 따라서 고인이 된 서울동부지검 수사관은 문건 작성과는 무관한 것으로 확인됐다라고 전했다.민정비서관실 특별감찰반 등 청와대 내부에서 첩보를 생산한 것이 아니라 외부제보를 정리해 김기현 첩보문건을 만들었다는 것이다. 이후 김기현 첩보문건은 민정비서관실(백원우)을 거쳐 반부패비서관실(박형철)로 넘어가 경찰로 이첩됐다는 것이 청와대의 설명이다.SNS로 제보받아 편집해 첩보문건 작성먼저 김기현 첩보 최초 제보 경위와 관련해 고민정 대변인은 2017년 10월경 당시 민정비서관실 소속 행정관 A씨가 제보자로부터 스마트폰 SNS을 통해 김기현 전 울산시장 및 그 측근 등에 대한 비리 의혹을 제보받았다라고 설명했다.고 대변인은 이 A행정관은 제보 내용이 담긴 SNS 메시지를 복사해 이메일로 전송한 후 출력했다라며 A행정관은 외부메일망의 제보 내용을 문서 파일로 옮겨 요약하고, 일부 편집해 제보 문건을 정리했으며 그 과정에서 새로이 추가한 비위 사실은 없다라고 말했다.그는 A행정관은 과거에도 동 제보자로부터 김기현 전 울산시장 및 그 측근의 비리를 제보받은 바 있다고 했다라고 덧붙였다.첩보문건은 업무계통 통해 백원우-박형철에게 보고 이어 김기현 첩보문건의 이첩 경위와 관련해 고 대변인은 A행정관은 정리한 제보 문건이 업무 계통을 거쳐 당시 (백원우) 민정비서관에게 보고된 것으로 기억하고 있으며 추가 지시는 없었던 것으로 기억한다고 밝혔다라고 전했다.고 대변인은 다만 백원우 전 비서관은 이러한 사실을 기억하지 못하나 제보 문건의 내용이 비리 의혹에 관한 것이어서 소관 비서관실인 반부패비서관실로 전달하고, 반부패비서관실이 경찰에 이첩했을 것이라고 말했다라고 설명했다.그는 문제의 문건은 외부 제보 없이 민정수석실이 특감반의 자체 조사 등을 통해 생산한 다음 경찰에 지시해 수사하도록 한 사실이 없고, 고인 등 두 명의 특감반원이 2018년 1월 울산에 내려간 것은 본건 자료와 무관한 것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라고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을 부인했다.그러면서 오늘은 고인의 발인이 있는 날이다, 유서조차 바로 보지 못하신 유족들에게 다시 한 번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이것으로 더 이상 억측과 허무맹랑한 거짓으로 고인의 명예를 훼손하지 말아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제보자는 공직자 제보자를 조사할 수는 없다김기현 첩보 외부 제보자의 신원과 관련해 청와대의 한 핵심관계자는 제보자 신원은 파악해서 알고 있다라며 그러나 본인 입장이 있고, 제보자의 동의나 허락 없이 이 자리에서 공개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라고 말했다.다만, 이 관계자는 (제보를 받아 문건을 작성한 A행정관과 외부 제보자) 두 분이 다 공직자인데 우연한 기회에 알게 된 것 같다라며 A행정관에 의하면 A행정관이 청와대에 오기 전 캠핑장에 갔다가 (우연히) 만나 알게 된 사이라고 한다라고 설명했다.김기현 첩보 문건에 나오는 내용을 A행정관에게 제보한 사람이 공직자라는 것이다. 다만, 이 관계자는 제보자는 조사할 수 없다라며 중앙정부 공직자거나 청와대 내부직원이거나 대통령 친인척, 특수관계인으로 (조사대상이) 한정돼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보자가 정당 소속은 아닌 것으로 안다라고 덧붙였다.이 관계자는 두 사람이 아주 친한 사이는 아니고, 몇 차례 연락을 주고받은 정도다라며 (제보자를) 처음 안 것도 A행정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실에 파견되기 전이라고 한다라고 말했다.그러면서 그때도(2016년) 비슷한 내용의 제보를 했는데 그때는 A행정관이 청와대 민정비서관실이 아닌 원소속기관에 있었다라며 A행정관이 청와대에 들어오고 몇달 뒤에 (제보자가) 연락해 동일한 내용을 제보했다라고 전했다.A행정관이 청와대에 들어오기 전에 이미 김기현 첩보와 관련한 내용을 외부 제보자로부터 제보받았고, A행정관이 청와대에 들어온 이후에도 같은 내용을 제보받아 김기현 첩보 문건을 작성했다는 것이다.청와대 보고 아홉 번 중 한 번만 민정비서관실에서 받아 A행정관이 김기현 첩보문건을 작성한 이후 청와대가 아홉 번에 걸쳐 진행상황을 보고받았다는 것과 관련, 앞서 언급한 청와대 관계자는 청와대가 하라고 해서 보고했다고 하는 것은 잘못된 의도가 있는 것 같다라며 수사기관이 일상적으로 벌이는 활동에 대해 정기보고를 받는 것은 민정수석실의 업무다라고 강조했다.이 관계자는 그런데 청와대가 보고받은 아홉 번 가운데 민정비서관실에서 보고받은 것은 마지막 아홉 번째 한번밖에 없었다라며 그 중간에 올라온 보고들은 원보고 계통인 반부패비서관실로 정기적으로, 일반적으로 오는 보고서였다라고 의혹을 일축했다.노영민 비서실장은 지난 11월 29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청와대가 김 전 시장 관련 수사에 대해 경찰로부터 아홉 차례 중간보고를 받았는데 경찰 보고의 대부분은 지방선거 이후에 이뤄졌다라고 주장했다. 반면 검찰은 아홉 번의 청와대 보고 가운데 여덟 번이 지방선거 전에 이뤄졌다고 보고 있다.이 관계자는 그것(김기현 첩보건)을 다른 사건과 달리 특별하게 취급해서 보고를 요구했다거나 받았다거나 특별히 취급해서 반부패비서관실이 정리하고 민정(비서관실)과 공유했다거나 하는 사실은 일체 없었다라며 지극히 일상적인 업무 처리였다라고 거듭 강조했다.울산 고래고기 사건의 검경 갈등이 국정에 부담돼 확인하는 차원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특감단원 2명이 울산에 내려간 이유와 관련해 이 관계자는 당시 울산 고래고기 사건이 시끄러웠는데, 황운하 청장이 (울산경찰청장으로) 내려가기 전부터 이슈가 됐던 걸로 기억한다라며 검경 갈등 요소를 확인하는 차원에서 내려갔다라고 설명했다.이 관계자는 특히 정부 초기부터 검찰개혁 과제나 검경 수사권 조정 등을 두고 검경 간의 갈등관계가 자칫하면 국정(운영)에 부담이 되는 측면이 있었다라며 그랬기 때문에 검경 갈등의 소재나 핵심적인 이유를 분명하게 파악할 필요가 있었다라고 말했다.그는 그분들은 그것에 한정해서 울산에 내려간 것이기 때문에 울산에서는 그 범위에서만 활동했고, 그 결과만 보고서에 담겨 있다라며 (김기현 첩보 등) 다른 내용은 섞여 있지 않았다라고 김기현 첩보와 무관함을 강조했다.이 관계자는 국정 2년 차가 되면 새로운 정부가 출범해 일을 해나가는 과정에서 기관별로 예기치 않는 갈등이 있을 수 있는데, 그것을 확인하는 것은 민정비서관실 소관업무다라고 덧붙였다. v3lite다운로드